향기로운 나날들을 위하여

French Lavender

살랑이는 바람과 함께 잔잔한 향이 코끝을 스친다 걸음마다 진해지는 향기에 이끌려 언덕을 오르니 끝없이 펼쳐진 보랏빛 물결이 일렁인다. 하나 둘 셀수없는 라벤더가 피워낸 편안함에 그제서야 가쁜 숨을 몰아 내쉬었다.  

ode to youth

뜨거운 태양아래 바다를 찾은 사람들로 해변은 붐볐다.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사람들은 저마다의 여름을 즐기고 있었다. 해변가의 바텐더에게 주문한 이름모를 칵테일의 시원한 허브향이 

 코끝을 간지럽히고, 조각으로 잘려진 레몬의 상큼함이 생기를 더하니 어느새 나도 그 여름의 풍경을 더하고 있었다.

For ever more oasis

매일 반복되는 일상 속 낯선 설렘을 드립니다.

당신의 하루 그 한순간도 당연한것이 아니기에


floating-button-img